기사최종편집일 2017-02-28 07:4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보이스' 이하나 "시체 앞에서 연기 힘들어, 집 가서도 생각나"

기사입력 2017.02.15 14:20 / 기사수정 2017.02.15 14:20


[엑스포츠뉴스 김선우 기자] 배우 이하나가 '보이스' 촬영 에피소드를 밝혔다.

15일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OCN '보이스'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이하나는 "처음에는 분량이 많아서 놀랐다. 그러나 힘든만큼 보람도 많다"라고 말했다.

이어서 "포대자루 장면 같은 경우는 키가 커서 잘 안들어간다. 그걸 꾸겨 넣느냐고 힘들었다"라며 "그 안에서 너무 공간이 없다 보니까 힘든 부분도 있었다"라고 고충을 털어놓았다.

이하나는 "특히 시체 앞에서 연기할 때 그 분장이 경이롭단 생각 들 정도로 더 리얼하다. 그래서 시체 장면에서는 대사가 잘 안되고 집에 가도 생각난다"라고 덧붙였다.

sunwoo617@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