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4-26 00:4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 안효섭, '아이다' 성훈→'월계수' 현우 잇는 주말 남친

기사입력 2017.02.15 10:29


[엑스포츠뉴스 김주애 기자] 신예 안효섭이 주말 안방극장의 '心(심)스틸러'를 예약했다.

가족과 사랑, 청춘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그려낼 가족극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에서 안효섭은 박철수(안효섭 분) 역으로 여심 사냥에 나선다.

안효섭은 2015년 웹드라마 '퐁당퐁당 LOVE'의 주연을 꿰차며 혜성처럼 등장해 이후 주말극 '가화만사성'에선 한류스타 뺨치는 인기남으로, '딴따라'에선 아이돌 그룹의 멤버로 대중들에게 눈도장을 찍고 있다.

이어 오는 3월 4일 첫 방송 예정인 '아버지가 이상해'에선 미남 축구 코치로 색다른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안정적인 연기력과 우월한 기럭지, 훈훈한 외모를 고루 갖춘 안효섭에게 시청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는 것.

더불어 안효섭은 '아이가 다섯'에서 직진 로맨스를 선보인 성훈과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에서 철벽남이 사랑꾼으로 변해가는 과정을 섬세하게 그리며 여심을 흔들고 있는 현우의 바통을 이어받을 훈남 배우로 주목받고 있다.

이에 현재 '아버지가 이상해' 촬영에 한창인 안효섭은 "꼼꼼히 모니터링하면서 감독님과 스태프 분들과 열심히 호흡하면서 촬영하고 있다"며 "극 중 역할에 부합하게 진짜 코치처럼 보일 수 있도록 실제 코치 분들께도 조언을 구하고 연습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는 작품에 임하는 남다른 각오를 엿보이게 한다.

뿐만 아니라 안효섭은 '주말극 훈남 계보'를 이어갈 배우로 지목된 것에 대해 "성훈 선배님, 현우 선배님과 함께 거론된다는 자체가 영광이다. 항상 배우고 노력하는 자세로 시청자들의 기대에 보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곧 축구 코치 박철수의 모습으로 찾아뵐 테니 많은 응원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해 작품에서 보여줄 안효섭의 활약을 더욱 기대케 하고 있다.

한편 '아버지가 이상해'는 자상한 아버지 변한수(김영철)와 그의 든든한 아내 나영실(김해숙), 개성만점 4남매 집안이 겪는 사건들을 유쾌하고 감동적으로 담아낼 가족극.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후속으로 오는 3월 4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savannah14@xportsnews.com / 사진 = iHQ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