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0-17 00:3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힘쎈여자 도봉순' 지수, 신참 형사의 치명적 제복핏 '여심저격'

기사입력 2017.02.08 07:36



[엑스포츠뉴스 이아영 기자] ‘힘쎈여자 도봉순’ 지수가 치명적 매력의 제복 자태를 뽐내며 ‘지수앓이’를 예고했다.

오는 24일 오후 11시 첫 방송되는 JTBC 새 금토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 측은 8일 지수의 첫 스틸 컷을 공개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힘쎈여자 도봉순’은 선천적으로 어마무시한 괴력을 타고난 도봉순(박보영 분)이 세상 어디에도 본 적 없는 똘끼충만한 안민혁(박형식)과 정의감에 불타는 인국두(지수)를 만나면서 벌어지는 세 남녀의 힘겨루기 로맨스를 그린다.

극 중 지수가 맡은 인국두는 경찰대 출신의 열혈 신참 형사이자, ‘츤데레 박력남’으로 사회정의는 실현될 수 있다고 굳게 믿는 원리원칙주의자다. 불의 앞에서는 지위 고하를 막론하고 수갑을 채워버리는 들판의 야생마같은 날또라이, 무조건 직진만 있는 ‘직진남’이다. 세상이 원칙대로 되지 않는다고 믿는 안민혁과 티격태격 앙숙케미로 극의 재미를 끌어올리고, 범상치 않은 브로맨스를 그리며 여성시청자들의 여심을 자극할 예정.

박보영이 연기하는 도봉순의 오랜 짝사랑남이자 옆에서 그녀를 든든하게 지켜주는 절친 인국두는 비록 일에 있어서는 칼 같은 남자지만 사랑 앞에선 다정한 ‘츤데레 박력남’으로 박형식이 맡은 안민혁과 함께 설렘지수를 높일 전망이다.

공개된 스틸 컷 속 제복을 차려입은 훈훈한 비주얼의 지수는 여심을 설레게 만든다. 누군가를 향해 살짝 미소를 짓고 있는 얼굴은 시선을 강탈한다. 또 다른 사진 속에는 극중 도봉동에 발생한 연쇄 살인사건 현장 조사에 나선 인국두의 모습이 담겼다. 형사로 완벽 변신한 지수의 날선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역대급 훈남 형사 캐릭터의 탄생을 예고하며 그가 그려낼 인국두 캐릭터에 벌써부터 궁금증을 자아낸다.

여기에 박보영, 박형식과 그려낼 남다른 케미와 시너지는 기대감을 한층 끌어올린다. 인국두는 도봉동 연쇄 살인사건 발생 후 도봉순과 안민혁의 갑을 관계에 원치 않게 개입하게 되고, 사건 해결을 위해 힘을 모아 서로가 서로를 돕는 ‘다단계 경호체계’에 돌입하며 한 집에서 삼각 동거 로맨스를 펼치게 된다. 정의감으로 똘똘 뭉친 ‘츤데레 박력남’ 지수가 ‘순수 괴력녀’ 박보영과 똘기 충만한 ‘치명적 매력남’ 박형식과 어떤 로맨스를 펼쳐나갈지 벌써부터 궁금증이 증폭된다.

24일 오후 11시 첫방송.

lyy@xportsnews.com / 사진 = JS픽쳐스, 드라마하우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