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0-20 10:3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연중' 정우 "너무 예의바른 강하늘, 바락바락 대들었으면"

기사입력 2017.01.14 21:32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배우 정우가 강하늘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14일 방송된 KBS 2TV '연예가 중계'에서는 영화 '재심' 출연 배우 정우와 강하늘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정우는 "강하늘이 예의가 바르지 않나. 그게 진짜인지 아닌지는 모르겠지만 예의가 바르다. 그런데 너무 예의를 차리니까 그러지 말라고 했다. 허물없이 지냈으면 좋겠다고 했다. 지금처럼 형이 이야기 하면 바락바락 대들었으면 좋겠다"고 강하늘에 대한 속내를 털어놨다.

이에 강하늘은 "나도 정우와 함께라면 지옥불도 같이 떨어질 수 있다고 말한 적이 있다"고 정우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 눈길을 모았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KBS 2TV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