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7-24 09:5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내일 그대와' 신민아, 만취연기도 만점…제작진 "망가짐에 망설임 없어"

기사입력 2017.01.14 09:22 / 기사수정 2017.01.14 09:27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tvN 새 금토드라마 '내일 그대와'속 신민아의 만취연기 장면이 공개됐다.

신민아는 '내일 그대와'에서 31세 무명 사진가 송마린 역을 맡았다.

송마린은 최고의 사진작가를 꿈꾸지만 녹록지 않은 현실을 살고 있는 흔하디 흔한 평범녀다. 하지만 외모, 재력, 인간미까지 갖춘 완벽 스펙의 시간여행자 유소준(이제훈 분)을 만나 3개월만에 결혼할 운명에 엮이며 소준과의 미스터리하면서도 달콤한 로맨스를 선사할 예정이다.

14일 '내일 그대와' 측은 신민아의 열연이 돋보이는 1화 장면을 공개했다.

만취해 혀가 잔뜩 꼬인 채 술주정하고, 지난 밤의 실수를 돌아보며 괴로워하는 모습이 담긴 영상과 스틸을 함께 공개한 것.

신민아는 잔뜩 풀린 눈동자, 머리가 잔뜩 헝클어진 채 거리를 쏘다니는 모습, 소주와 맥주를 마구 섞고 난간에 기대 텅빈 시선을 보내고 있는 등 영락없는 만취녀로 분했다.

'내일 그대와' 제작진은 "신민아는 슛 소리와 함께 진짜 만취한 것 같은 혼신의 연기를 펼쳤다. 바닥에 쓰러지거나 트럭에 올라타는 것은 물론 취중댄스까지, 망가지는 데 망설임이 없는 배우였다, 현장 스태프들 모두 그녀의 연기에 깜짝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고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내일 그대와'는 오는 2월 3일 오후 8시 방송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tvN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