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7-22 21:3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강래연, '색다른 남녀' 캐스팅...박한별 절친 연애도사

기사입력 2017.01.13 08:42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배우 강래연이 청춘로맨스 드라마 '색다른 남녀'에 캐스팅됐다.
 
13일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는 "강래연이 '색다른 남녀'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색다른 남녀'는 1999년 MBC 시트콤 '남자 셋 여자 셋'을 연출한 김성덕 감독의 2017년식 '남자 셋 여자 셋'으로, ‘쉐어하우스’라는 공간에서 벌어지는 남녀 로맨스와 에피소드를 다룬다. 앞서 김정훈, 박한별, 박진주, 효민(티아라), 심형탁, 남우현 등이 합류했다.

강래연은 박한별, 박진주, 효민의 절친이자 그들이 자주 찾는 단골 카페 주인으로 분한다. 자타가 공인하는 연애도사로 여주인공 세 명의 연애타입에 맞는 조언과 상담을 도맡는다.
 
소속사는 "'남자 셋 여자 셋'을 통해 브라운관에 데뷔한 만큼 새로워진 2017년식 ‘남자 셋 여자 셋’인 '색다른 남녀'에서 감초 캐릭터로 존재감을 뽐낼 것"이라고 밝혔다.
 
'색다른 남녀'는 2017년 상반기 방송을 목표로 사전 제작을 진행 중이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 미스틱엔터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