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1-19 00:2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도깨비' 오는 14일 본방 대신 스페셜…복습하며 기다려요

기사입력 2017.01.11 11:26


[엑스포츠뉴스 박소현 기자] tvN 금토드라마 '쓸쓸하고 찬란하神-도깨비'가 오는 14일에 스페셜 편을 방송한다. 

11일 tvN측은 '도깨비'가 오는 14일 본방송은 결방하고 스페셜 편이 방송된다고 밝혔다. 
 
tvN은 "13화를 기점으로 ‘도깨비’는 스토리의 변곡점을 맞게 된다. 토종 설화에 판타지, 로맨스, 삶과 죽음의 명제 등 여러 요소가 가미된 새로운 장르를 시도하다 보니 스토리에 대한 다양한 추측과 의견들이 제시됐다"며 "이에, 시청자들이 남은 이야기를 보다 쉽고 재미있게 즐길 수 있도록, 등장 인물들의 얽히고 설킨 이야기와 2부격으로 방송되는 남은 분량의 복선까지 흥미롭게 풀어낸 스페셜 편을 오는 14일 특별 편성키로 했다"고 밝혔다.
 
14일 스페셜 편이 방송하고 14일 방송 예정이었던 14화는 오는 20일 방송된다. 15화와 16화는 오는 21일 연속 방송한다. 
 
제작진은 "새로운 장르를 시도하다 보니 고난도 촬영과 CG 등 후반작업에 시간적 어려움이 있었다. 기존 드라마에서 볼 수 없던 최상의 퀄리티와 완성도로 시청자들의 기대를 만족시킬 수 있도록 남은 회차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시청자들의 지속적인 관심을 부탁했다. '도깨비'는 현재 최종화 대본이 탈고돼 막바지 촬영 중이다.

'도깨비'는 매주 금, 토요일 오후 8시 방송한다. 

sohyunpark@xportsnews.com /사진=tvN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