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0-15 11:2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오마이금비' PD "허정은 위해 '흡연자 접근 금지령' 내렸다"

기사입력 2016.11.29 12:09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오 마이 금비' 김영조 PD가 허정은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KBS 2TV 수목드라마 '오 마이 금비' 기자간담회가 29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 모처에서 정성효 드라마센터장, 이건준 CP, 김영조 PD, 오지호, 허정은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김영조 PD는 허정은의 연기력에 대해 "연기를 잘하는 아역은 많다. 그런데 연기를 잘하는 것과 사람의 분위기는 다르다. 허정은은 가만히 있을 때도 좋다. 난 어쩔 수없이 그런 측면을 찾았다. 가만히 있을 때 그 사람이 전달 되는데 오디션장에 들어왔을 때 1초만에 '정은이구나' 생각이 들었다"고 밝혔다. 

이어 "내 느낌이 맞았던 것 같다. 꼬마이고, 매일 찍기 때문에 피곤할 것이다. 안타깝지만 우리가 어떻게 배려하냐 하면 촬영을 하루도 안 쉬고 찍었다. 안 찍으면 나중에 남겨진 분량 속에서 밤을 새게 될까봐 촬영을 거의 매일 찍었다. 지금은 미니시리즈 치고 괜찮은 스케줄이다. 12시를 넘긴 적이 거의 없다. 텀이 나면 낮잠을 자러 가기도 한다. 촬영이 없는 날엔 정은이가 학교를 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김 PD는 "정은이가 스태프들에게 잘 다가간다. 활발하고, 적극적으로 하는데 담배 피는 분들도 계시니까 걱정이 돼서 담배 피는 분들은 담배 핀 손으로 만지지 말라고 한적이 있다"고 흡연자 접근 금지령을 내린 사실을 전해 눈길을 모았다.

'오 마이 금비'는 아동 치매에 걸린 딸과 그 딸을 보살피는 평범한 아빠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KBS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