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6-12-09 22:2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캐리어를 끄는 여자' 천둥, 허당 변호사로 '깜짝 등장'

기사입력 2016.10.10 22:27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천둥이 허당 변호사로 등장했다.

천둥은 10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캐리어를 끄는 여자' 5회에서 카메오로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천둥은 신입 변호사를 뽑는 골든 트리에 지원해 면접을 보게 됐다. 천둥은 케이스 테스트를 하며 면접관으로 나선 차금주(최지우)와 구지현(진경)에게 "상황을 그림으로 그려봤다"고 했다.

천둥은 그림을 제대로 올려놓지 못했다. 구지현은 그런 천둥을 보고 답답해 하며 "왜 이렇게 허둥지둥대. 천둥? 본명이냐"라고 말했다. 

천둥은 구지현의 호통에도 "이 할머니는 가위로 며느리를 치려던 게 아니다. 실밥을 떼어주려고 한 거다. 그걸 며느리가 오해한 거다"라고 설명했다. 참다 못한 구지현은  "나가세요"라고 소리쳤다. 천둥은 망연자실한 얼굴로 면접장을 빠져나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