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6-12-07 17:3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구르미' 박보검, 김유정 무한 신뢰…함정 역이용

기사입력 2016.10.10 22:15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구르미 그린 달빛' 박보검이 김유정을 구해냈다.

10일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 15회에서는 위기를 넘긴 이영(박보검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영과 홍라온(김유정) 두 사람에게 서찰이 도착했다. 홍라온을 만난 이영은 "내가 너를 절대 용서하지 않을 것이다"라며 안았다. 이영은 "네 말만 들을 것이다. 어떤 거짓말을 해도 믿을 것이다. 내가 보여준 네 모든 것들이 진심이었느냐"라고 마음을 담아 물었다.

이에 홍라온은 "송구하옵니다. 저하"라고 답했다. 그때 김병연(곽동연)이 등장, "저하의 판단이 맞았다. 빨리 피하셔야 된다"라고 다급하게 말했다. 김병연이 무사히 홍라온을 빼돌린 후 김근교(방중현)가 도착했다.

이영은 "내게 거짓 서신을 보내 함정에 빠뜨린 자가 누군지 궁금해서 나와봤는데, 형판이었소?"라며 "감히 나에게 역모의 죄를 뒤집어씌우다니. 당장 그 자를 잡아오라"고 분노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2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