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6-12-09 18:3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월계수' 현우, 취준생 벗어났다…'사랑+직업' 다 잡을까

기사입력 2016.10.10 11:55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에 출연하고 있는 현우가 취준생 캐릭터를 벗어났다.

KBS 2TV 주말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에서 현우는 흙수저를 물고 태어난 비운의 7포 세대 취준생 강태양으로 분해 열연을 펼쳤다. 그는 온갖 아르바이트를 전전하며 생활을 이어갔으며, 번번히 취업에 실패하고 사랑하는 애인 지연에게까지 마저 배신 당하는 등 비운의 20대를 열연 하며 많은 시청자들에게 동정감을 부여 했던 바.

이런 고난의 캐릭터였던 태양(현우 분)이 드디어 취준생을 벗어났다. 지난 14회에서 태양은 미사 어패럴 사장 민효상(박은석 분)의 특별 채용으로 입사하게 된 것. 전 연인이었던 지연(차주영 분)의 현재 애인이 자신을 채용한 사실을 알고 입사를 고민한 태양은 굳은 다짐 끝에 출근을 결심했다. 또한 새로 출근하게 된 팀의 팀장은 효원(이세영 분)으로 태양에게 알게 모를 관심을 쏟아왔던 그녀이기에 둘 사이에 어떤 관계 변화가 시작 될 지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을 자아냈다.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에서 시청자에게 줄곧 답답하고 안타까운 모습만을 보여 온 태양이였기에 '답답이'라는 명칭을 얻기도 했다. 하지만 이런 그에게 드디어 밝은 햇살이 나타나고 있다. 고난의 '취준생' 캐릭터를 벗어나게 된 태양, 직장인으로서 어떤 연기변신을 하게 될지 앞으로를 더욱 기대해 본다. 

한편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은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맞춤 양복점 '월계수 양복점'을 배경으로 사연 많은 네 남자의 눈물과 우정, 성공 그리고 사랑을 그린 드라마다. 매주 토, 일요일 오후 7시55분 방송.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KBS 2TV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