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6-12-09 22:2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김구라·이수근·김흥국, 예능 샛별 발굴 나선다…'예능인력소' 오늘 첫 방송

기사입력 2016.10.10 11:05


[엑스포츠뉴스 이아영] '예능인력소'가 예능평등시대를 선포하며 첫 방송된다.

10일 오후 첫 방송되는 '예능인력소'는 국내 최초 방송인 공급 인력소를 표방하는 예능 인재 발굴쇼다. 예능 전문가 김구라, 이수근, 김흥국, 서장훈, 조세호가 나서 앞으로 방송을 빛낼 숨은 예능 원석을 발굴해 내는 색다른 기획이 돋보이는 프로그램이다.

김구라는 "예능계가 사실 위기"라면서 "예능계 빈익빈 부익부 현상이 심각하다"고 지적했다. 이수근은 "예능평등시대를 만들기 위해 우리 프로 예능인들이 힘을 모았다"고 말했다. 예능계 독보적 위치에 오른 이들 5인은 '예능인력소'를 찾는 바라지와 빛날이들을 날카로운 눈과 매서운 감각으로 평가하는 동시에, 노하우와 조언을 아낌없이 전할 계획이라고.

'예능인력소'에는 매주 '바라지'와 '빛날이'가 짝을 이뤄 한 팀으로 출연한다. '빛날이'는 예능 원석을, '바라지'는 뒷바라지 해주는 스타를 말한다. 첫 방송에 출연하는 바라지는 광희, 이영아, 딘딘이다. 이들의 '빛날이'는 그룹 임팩트 태호, 배우 김유지, 래퍼 지투다.

첫 번째 MVP로 뽑힐 빛날이는 누구일지 관심이 쏠린다.

10일 오후 9시 40분 첫 방송.

lyy@xportnews.com / 사진 = tvN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