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6-12-09 08:5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막영애' 김현숙, 드라마 개근상 "이 세상 모든 영애씨 화이팅" [tvN10어워즈]

기사입력 2016.10.09 21:27


[엑스포츠뉴스 경기(고양), 이아영] '막돼먹은 영애씨'의 김현숙이 드라마 개근상을 수상했다.

종합엔터테인먼트 채널 tvN의 개국 10주년을 기념하는 tvN10 어워즈가 방송인 강호동, 신동엽의 진행으로 9일 오후 경기 고양시 일산서구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열렸다.

이날 '막돼먹은 영애씨'의 김현숙이 드라마 개근상을 받았다. 대한민국의 최장수 드라마를 이끌어온 김현숙에의 노고를 기리는 상은 함께 호흡을 맞춰온 배우 라미란이 시상했다.

김현숙은 "10년을 버티니 개근상을 준다. 영애라는 캐릭터는 세상의 편견에 맞서는 캐릭터다. 캐스팅 단계부터 편견 없이 저에게 좋은 역할을 주신 tvN과 송창의 님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 시즌 15까지 온 것은 저 혼자의 힘이 아니다. 영애의 모토는 팍팍한 삶을 살아내는 것이다. 이때까지 잘 살아내신 시청자 분들께 이 공을 돌리고 싶다. 10년 동안 쉽지 않았지만 시청자 여러분 덕분에 10년을 올 수 있었다. 이 세상 열심히 살아가고있는 모든 영애씨 화이팅이다"라고 뭉클한 소감을 남겼다.

lyy@xportnews.com / 사진 = 서예진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