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6-12-09 12:2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슈퍼맨' 서언·서준, 한글날 맞아 생애 첫 글씨 "피카소 같아"

기사입력 2016.10.09 08:20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 서언-서준이 한글날을 맞아 직접 쓴 한글을 공개했다.
 
9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151회에서는 ‘물고기를 잡는 법을 가르쳐주는 아빠’가 방송된다. 이중 서언-서준이 한글날을 맞이해 한글 쓰기에 도전한다. 
 
공개된 스틸 속 서언-서준은 앙증맞은 손에 파란색 크레파스를 꽉 쥐곤 열혈 모범생으로 변신했다. 그 어느 때보다 진지한 표정으로 글씨 쓰기에 집중하고 있다.

서언은 눈썹은 한껏 하늘 위로 올리더니, 이마 주름까지 만들어내며 몹시 심각한 표정으로 한 글자를 적어내기 위해 고민을 거듭하고 있다. 서준은 고도의 집중력을 발휘해 정성껏 글씨를 스케치북에 적어 내려갔다. 장꾸 서준의 진지한 반전 모습이 눈에 띈다.
 
그런가 하면 서언이 생애 처음으로 작성한 글씨가 공개됐다. 스케치북에 쓰여 있는 글자는 숫자인지, 영어인지, 한글이지 분간이 안가 웃음을 자아낸다. 이휘재는 서언의 글씨에 “이서언 피카소 같다”라며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 KBS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