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2-18 00:3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윤시윤, 차기작은 3부작 드라마…MBC '생동성연애' 조율 중

기사입력 2016.09.29 15:45 / 기사수정 2016.09.30 14:37



[엑스포츠뉴스 이아영 기자] 윤시윤이 '마녀보감' 이후 차기작으로 3부작 드라마에 출연한다.

배우 윤시윤은 MBC가 9부작 시즌 드라마로 준비하고 있는 '세 가지 색 판타지' 중 하나인 '생동성연애' 출연을 조율 중이다.

'세 가지 색 판타지'는 MBC와 네이버, imbc가 함께하는 드라마 컬래버레이션의 일환이다. 3부작인 '생동성연애'는 '혼밥', '혼술' 등 '혼자하는 것'에 익숙한 현재 청춘들의 이야기를 판타지 요소를 가미해 풀어낸다.

윤시윤은 올해 초 제대 후 첫 드라마로 JTBC '마녀보감'을 선택, 정해진 운명을 거부하고 삶을 개척하는 청춘 허준으로 열연했다. 또 예능프로그램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에서는 드라마에서는 보여주지 않은 색다른 모습으로 사랑받고 있다.

데뷔 후 '지붕 뚫고 하이킥', '제빵왕 김탁구', '총리와 나', '이웃집 꽃미남' 등 다채로운 캐릭터를 소화해 온 윤시윤이 '생동성연애'에서는 어떤 매력을 발산할지 기대가 모인다.

lyy@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