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1-19 06:1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천정명, 조재현 잡으러 '궁락원 입성'

기사입력 2016.05.19 23:06

[엑스포츠뉴스=원민순 기자] '마스터 - 국수의 신' 천정명이 조재현을 잡으려고 궁락원에 입성했다.

19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마스터 - 국수의 신' 8회에서는 무명(천정명 분)이 궁락원에 들어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무명은 설미자(서이숙)의 도움을 받아 궁락원 숙설소의 면부로 들어가기로 됐다. 설미자는 미리 김길도(조재현)와 고강숙(이일화)에게 무명 얘기를 해뒀다.

무명은 궁락원 간판을 쳐다보며 "괴물의 집. 저 안에는 무엇이든 씹어 삼키는 괴물이 산다. 괴물을 죽이기 위해서 괴물이 되어야만 한다면 난 기꺼이 그럴 거다"라고 각오를 다진 뒤 궁락원으로 들어섰다.

김길도와 고강숙은 잡부를 거치지 않고 바로 면부를 한 전례가 없기에 일단 무명의 실력부터 점검해보고자 했다. 이에 무명은 검수대를 맡겨 달라고 하고는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으로 숙설소 분위기를 장악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