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10 15:5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피리부는 사나이' 신하균vs유준상 재회, 끝나지 않는 신경전

기사입력 2016.03.14 23:59 / 기사수정 2016.03.14 23:59



[엑스포츠뉴스=이이진 기자] '피리부는 사나이' 신하균과 유준상이 신경전을 벌였다.

14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피리부는 사나이' 3회에서는 주성찬(신하균 분)과 윤희성(유준상)이 신경전을 벌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주성찬은 간판 앵커가 된 윤희성에게 "1년 전 진실을 보도하지 않은 대가로 얻은 자리입니까"라며 추궁했다.

윤희성은 "진실을 전하기 위해서 힘이 필요하고 전 그 힘을 얻으려고 합니다"라며 쏘아붙였고, 주성찬은 "권력을 위해서 힘이 필요한 건 아닙니까"라며 독설했다. 

특히 윤희성은 가스 테러범의 차 안에서 발견한 카지노 반대 시위 전단지 사진을 보여줬고, 자극적인 뉴스거리로 만들겠다며 도발했다.

결국 주성찬은 "그거 그 사람 거 아닙니다"라며 털어놨다. 앞서 주성찬은 서건일(전국환)과 은밀한 거래를 했고, 일부러 테러범의 차 안에 전단지를 넣었다.

윤희성은 "당신이 직접 넣었습니까. K그룹 서 회장과 모종의 거래를 했죠. 경찰 협상전문가, 사건을 조작하다"라며 조롱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N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