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1-13 00:5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박보검, 차기작 확정…KBS '구르미 그린 달빛' 왕세자 변신

기사입력 2016.03.04 07:02 / 기사수정 2016.03.04 07:06


[엑스포츠뉴스=김유진 기자] 배우 박보검의 차기작이 결정됐다. 백만 독자를 설레게 한 동명의 웹소설을 원작으로 드라마화 되는 '구르미 그린 달빛'이다.

박보검은 '응답하라 1988'의 최택 사범 역으로 국민적 사랑을 받았고, 그의 차기작에 대한 관심 역시 최고조에 오른 상황. 드라마 제작 소식만으로도 초미의 관심을 모은 '구르미 그린 달빛'은 남자 주인공 왕세자역의 박보검 캐스팅 확정 소식으로 최근 '태양의 후예'로 탄력을 받은 KBS드라마 하반기 라인업에 큰 힘을 보탤 전망이다.

'구르미 그린 달빛'을 제작하는 KBS 미디어 측은 "총명함과 미모를 갖춘 왕세자 역할에 박보검을 캐스팅했다. 원작소설의 드라마화가 전해졌을 때, 웹상에서는 이미 주인공 1순위로 박보검이 회자돼왔다. 소년 이미지에서 탈피해 배우로 성장해온 박보검이 온갖 딜레마를 극복하고 진정한 군주로 성장해가는 주인공의 모습을 잘 표현해낼 것으로 보인다. 로맨스 사극의 '꽃군주'계보를 넘어선 캐릭터 탄생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구르미 그린 달빛'은 조선후기 예악을 사랑한 천재군주, 효명세자를 모티브로 한 궁중 로맨스로, 역사가 기록하지 못한 조선시대 청춘들의 성장 스토리를 다룰 예정이다. 올 여름 방송을 목표로 '공주의 남자', '조선 총잡이' 등을 제작한 KBS 미디어가 제작을 준비 중이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