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20 23:5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화려한 유혹' 정진영, 주상욱·최강희 키스 목격 '충격'

기사입력 2016.02.15 23:11

[엑스포츠뉴스=원민순 기자] 정진영이 주상욱과 최강희의 키스를 목격했다.

15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화려한 유혹' 38회에서는 강석현(정진영 분)이 진형우(주상욱)와 신은수(최강희)의 키스를 목격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강석현은 강일주(차예련)가 신은수의 딸 홍미래(갈소원)의 사고를 낸 진범이라는 사실을 알고 고심했다.

강일주는 강석현이 홍미래를 위해 외국에서 전문가까지 들여온 것을 알고 "그 아이가 깨어나면 저는 끝장이다"라며 불안해 했다.

강석현은 안 되겠는지 조부장(염재욱)을 불러서 홍미래의 병원에 가자고 했다. 그 시각 홍미래의 병실에는 진형우가 와 있었다.

신은수와 진형우는 애틋한 감정에 복받쳐 키스를 했다. 마침 그때 강석현이 홍미래의 병실에 들어오면서 두 사람을 목격하고 충격 받았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