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1-18 16:2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브로커' 김영광·이성경·임주환 등 캐스팅 확정…4일 크랭크인

기사입력 2016.02.03 07:29 / 기사수정 2016.02.03 07:43


[엑스포츠뉴스=김유진 기자] 영화 '브로커'(감독 김홍선)가 배우 김영광, 이성경, 임주환에 이어 천호진, 고창석, 정만식, 손종학, 조달환, 유재명 등의 캐스팅을 확정하고 오는 4일 크랭크인 한다.

영화 '공모자들', '기술자들'을 통해 연출력을 인정받은 김홍선 감독의 차기작 '브로커'(가제)는 정부 고위 관계자의 딸이 살해당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범죄 스릴러다.

김영광, 이성경, 임주환 세 사람의 신선한 캐스팅과 충무로를 대표하는 명품 배우군단의 합류로 더욱 강렬해진 '브로커'는 최강의 라인업을 이룬 배우들이 빚어낼 연기 앙상블로 더욱 기대를 높이고 있다.

김영광은 매력적인 스타 변호사 최상민 역할을 맡았다. 또 라이징 스타 이성경은 열정적인 국선 전담 변호사 차연희로 등장해 최상민과 함께 사건의 내막을 파헤치기 위해 고군분투한다.

영화 '기술자들', 드라마 '오 나의 귀신님'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진정성 있는 연기로 대중을 사로잡은 임주환은 살해 사건의 진실을 추적하는 보도국 PD 한성호 역을 맡아 김홍선 감독과 '기술자들'에 이어 두 번째 호흡을 맞추게 됐다.

여기에 '믿고 보는' 연기력으로 젊은 배우들과 탄탄한 스토리를 뒷받침 해줄 명품 배우군단이 뭉쳤다. 천호진은 정부 고위 관계자 최근수 역을 맡아 불의의 사고로 딸을 잃은 아버지로 분해 스크린을 압도하는 감정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또 고창석은 로펌 사무장 고광수 역할을 맡아 최상민의 조력자로 나서 예측 불가능한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정만식은 차장검사 이도현 역으로 대체 불가한 카리스마를 발산할 예정이며, 손종학은 방송국 국장을 맡아 영화에 힘을 더한다.

조달환은 백동우 역으로 등장해 영화의 긴장도를 높일 예정이다. 최근 '응답하라 1988'로 맛깔스러운 연기를 선보인 유재명은 방송국 뉴스룸 송출기사로 등장해 다시 한번 독보적인 존재감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브로커'는 올 하반기 개봉 예정이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영화사 아름답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