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1-21 01:3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FA' 현빈, 거취 어떻게 되나…소속사 "여러 가능성 열려 있어"

기사입력 2015.12.29 09:57 / 기사수정 2015.12.29 11:00


[엑스포츠뉴스=김유진 기자] 배우 현빈이 현 소속사 오앤엔터테인먼트와의 계약 만료를 앞두고 있는 가운데, 거취 문제를 놓고 고심 중이다.

29일 현빈의 소속사 오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엑스포츠뉴스에 "현빈 씨와의 재계약에 관련한 사항은 여러가지 가능성을 놓고 고심 중이다"라고 전했다.

오앤엔터테인먼트와의 계약 만료를 앞둔 소식이 전해지며 다수의 소속사로부터 러브콜을 받아온 현빈은 현 소속사 잔류 및 타 소속사 이적 등 여러 안을 놓고 고민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 초 SBS 드라마 '하이드 지킬, 나'로 대중과 호흡한 현빈은 윤제균 감독이 제작하는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 '공조'를 통해 '역린' 이후 2년 만에 스크린에 복귀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