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1-22 14:2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윤박, 영화 '식구' 남자 주인공 낙점

기사입력 2015.11.23 09:27


[엑스포츠뉴스=김경민 기자] 배우 윤박이 영화 '식구'의 남자주인공으로 캐스팅 됐다.
 
영화 '식구'는 일곱 살 딸 아이를 둔 지적장애인 부부의 집에 무턱대고 들어가 동거를 시작한 한 남자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로, 실화를 모티브로 했다.
 
극 중 윤박은 행동은 거칠고 투박하지만 속은 깊은 전과자 '재구' 역을 맡아 연기 변신을 시도한다.
 
그동안 냉철하고 반듯한 인물을 주로 연기해온 윤박은 이번 작품을 통해 데뷔 이후 최초로 거친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지적장애인 부부 역에는 드라마와 영화를 넘나들며 활약 중인 배우 신정근, 장소연이 출연을 확정지어, 윤박과의 호흡에 많은 기대가 쏠리고 있다.
 
한편, '식구'는 2016년 개봉을 목표로 11월 크랭크인을 앞두고 있다.

fender@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