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7-20 00:5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소녀시대, 네번째 단독콘서트 11월 개최 '2년 5개월만'

기사입력 2015.10.16 10:05 / 기사수정 2015.10.16 14:55



[엑스포츠뉴스=한인구 기자] 걸그룹 소녀시대가 오는 11일 네 번째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소녀시대는 11월 21,22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GIRLS' GENERATION 4th TOUR – Phantasia – in SEOUL'을 개최, 오랜만에 국내 무대에 오른다.
 
이번 콘서트는 소녀시대가 2013년 펼친 세 번째 단독 콘서트 이후 약 2년 5개월만에 선보이는 국내 단독 공연이다. 소녀시대의 다채로운 음악과 멋진 퍼포먼스, 환상적인 무대 연출이 어우러진 완성도 높은 공연을 만날 수 있어 관객들을 매료시키기에 충분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소녀시대는 올해 정규 5집 'Lion Heart'를 발표하고 음원, 음반, 뮤직비디오 차트와 음악 방송까지 모두 1위를 석권하는 등 맹활약했다.
 
소녀시대는 일본에서도 작년 12월 5만여명을 동원하며 도쿄돔 공연을 성황리에 마쳤음은 물론 2011년부터 개최한 3번의 아레나 투어를 통해 일본 누적 관객수 55만명을 기록, 한국 여자 그룹 사상 최다 관객 동원 기록을 세우는 등 한국과 일본을 비롯한 아시아 주요 도시에서도 단독 콘서트 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이번 공연 티켓 예매는 오는 22일 오후 8시부터 인터넷 예매사이트 예스24를 통해 진행되며, 가족 단위의 관객을 위한 해피 패밀리석 예매도 같은 날 오전 10시부터 가능해, 열띤 반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in999@xportsnews.com / 사진 = 소녀시대 ⓒ SM엔터테인먼트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