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2-19 01:1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주간아이돌' 정형돈 "걸스데이, 여동생서 연예인으로 보여"

기사입력 2015.08.05 18:06




[엑스포츠뉴스=김현정 기자] 정형돈, 데프콘이 걸스데이를 칭찬했다. 

5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는 타이틀곡 ‘링마벨’을 선보이며 음원강자로 자리매김한 걸스데이가 출연했다.

MC 정형돈은 'Something' 이후 1년 반 만에 '주간아이돌'을 방문한 걸스데이에게 "느낌이 달라졌다. 예전에는 여동생 같은데 이젠 연예인 같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2015 포브스코리아 파워 셀러브리티 13위, CF모델 여자 퀸 1위에 등극했더라. 저희에겐 연예인으로 보일 수밖에 없다"고 칭찬했다.

민아는 "우리가?"라고 반문하며 놀라워했다.

‘주간 아이돌’은 매주 수요일 오후 6시에 방송된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MBC에브리원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