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3-26 10:1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기술자들' 이현우 "거친요소 많이 담아, 실제로는 비흡연자"

기사입력 2014.11.18 12:09 / 기사수정 2014.11.18 13:06

이현우 ⓒ 엑스포츠뉴스 권혁재 기자



[엑스포츠뉴스=조재용 기자] 영화 '기술자들'의 배우 이현우가 이번 영화의 연기에 대해 이야기했다.

18일 오전 11시 서울 건대입구 롯데시네마에서 영화 '기술자들'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김홍선 감독을 포함해 배우 김우빈, 고창석, 이현우 등이 참석했다.

이번 영화의 매력을 말해달라는 질문에 고창석은 "스피드"라고 답했다. 고창석은 그러면서 "이현우가 처음에는 이등병같았는데 이제는 병장같아 보인다"고 전했다.

다음으로 마이크를 잡은 김우빈은 이현우에 대해 "실제로는 비흡연자다. 오해없으시길 바란다. 이현우가 영화 찍으면서 힘들어 했다"고 말해 모두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에 이현우는 "이번 '기술자들'에서는 다른 영화에서 없었던 나쁜 요소들을 많이 실었다. 담배를 피거나 욕을 하는 장면도 있다. 눈빛, 행동에서부터 밝은 것보다는 건들거리는 모습이 많이 나왔다. 배우 임주완도 나오는데 많이 보고 따라 배웠다"고 연기방향을 밝혔다.

'기술자들'은 동북아 최고 보안 인천세관에 숨겨진 검은 돈 1,500억 원을 제한시간 40분 안에 털기 위해 모인, 클래스가 다른 기술자들의 역대급 비즈니스를 그린 영화다.

2012년 '공모자들'로 제33회 청룡영화상 신인 감독상을 수상한 김홍선 감독의 차기작이자 개봉 전부터 아시아필름마켓에서 4개국 선판매를 이뤄낸 '기술자들'은 케이퍼 무비의 흥행 계보를 이어 나갈 기대작으로 집중 조명 받고 있으며, 오는 12월 개봉을 앞두고 있다.

조재용 기자 jaeyong2419@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