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8-26 06:3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라디오스타' 찬성 "2PM은 계속 함께한다" 의지 밝혀

기사입력 2012.03.01 00:47 / 기사수정 2012.03.01 01:11



[엑스포츠뉴스=방송연예팀 이상군 기자] 2PM 멤버 찬성이 재계약과 관련한 2PM멤버들의 생각을 밝혔다.

지난 2월 29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 - 라디오스타'에서는 '몸짱우열반' 특집으로 전혜빈, 찬성, 조형구, 주영훈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찬성은 "재계약 여부를 떠나 2PM은 모두 함께 2PM으로 남을 것이다"라며 멤버 모두의 뜻을 전했다.

이어 "군대도 2PM 모두 동반 입대를 할 생각이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MC 김구라는 "닉쿤은 그럼 용병으로 입대를 하느냐"고 물어 모두를 폭소케 만들었다.

한편, 이날 조용구는 "X파일 문제로 많이 힘들었고 자살까지 생각했다"고 말해 모두를 안타깝게 했다.

방송연예팀 enter@xportsnews.com

[사진 = 라디오스타 ⓒ MBC 화면 캡처]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