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3-06 20:5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치타 측 "남연우와 최근 결별, 사유 확인 어려워"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1.01.21 15:34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가수 치타와 영화감독 겸 연기자 남연우가 결별했다.

21일 치타 소속사 크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엑스포츠뉴스에 "치타가 최근 남연우 감독과의 연인 관계를 정리했다. 결별 사유까지는 확인이 어렵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어 "현재 치타는 방송 활동을 하며 잘 지내고 있다. 새 앨범 준비도 지속적으로 해오고 있다"고 덧붙였다.

치타와 남연우는 지난 2018년 12월 교제 사실을 인정하며 공개 열애에 돌입했다. 치타는 지난해 남연우가 연출한 영화 '초미의 관심사'에 주인공으로 출연하기도 했다.

특히 MBC '부러우면 지는 거야'를 통해 데이트 하는 모습 등을 공개하며 애정을 드러내오던 두 사람은 약 3년 여 만에 열애 마침표를 찍게 됐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