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1-25 09:4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김옥빈 "1년 간 비방글 단 사람, 서에서 보자"…악플러에 경고 [전문]

기사입력 2020.12.04 16:49 / 기사수정 2020.12.04 16:53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배우 김옥빈이 악플러들에게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4일 김옥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옥빈은 칼단발을 한 채 총을 들고 카메라를 강렬한 눈빛으로 응시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1년 간 비방글을 다는 사람이 있다"며 "회사에서 가만히 둔 이유는 제출에 필요한 양을 모으기 위해서고 이제 1년 동안 제법 상당량이 됩니다"라고 밝혔다.

김옥빈은 "본인이라고 생각되는 사람은 이제 그만 멈추는 게 어떨지요? 다음은 서에서 뵙도록 하죠. #참는게아니라기다리는것"이라고 경고의 말을 덧붙였다.

한편 김옥빈은 오는 2021 방송 예정인 OCN 드라마 '다크홀'에 출연한다. 

다음은 김옥빈 인스타그램 전문.

1년간 비방글을 다는 사람이 있습니다.

회사에서 가만히 둔 이유는 제출에 필요한 양을 모으기 위해서고 이제 1년 동안 제법 상당량이 됩니다.

본인이라고 생각되는 사람은 이제 그만 멈추는 게 어떨지요?

다음은 서에서 뵙도록 하죠.

#참는게아니라기다리는것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김옥빈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