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7-04 20:4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비프리, 정당한 대가 치르길"…킹치메인, 폭행 상처 공개 [★해시태그]

기사입력 2020.05.24 17:11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래퍼 킹치메인이 비프리에게 폭행 당한 상처를 공개했다.

킹치메인은 지난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금일 인스타그램을 통한 일로 인해서 비프리와 연락을 주고 받다 보니 주소를 부르라고 요구했다. 나는 충분히 대면해 해결할 수 있다고 판단했다"고 글을 남겼다.

이어 "그러나 오후 10시 20분 경 내 집 앞에서 갑작스러운 폭력을 행사했고 경찰이 현장에서 체포했다. 존경하던 아티스트였고 이제는 아니다. 사람 패는 것 좋아하신다고 했으니 정당한 대가 치르시길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또 킹치메인은 비프리에게 당한 폭행으로 인해 생긴 얼굴의 상처를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한편 이날 비프리는 킹치메인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기분 나쁜 댓글을 달았다는 이유로 그의 집을 찾아가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hiyena07@xportsnews.com / 사진=킹치메인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