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7-16 11:5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해외축구

무리뉴 "팀을 위한 손흥민의 마음, 아주 환상적"

기사입력 2020.02.17 10:40 / 기사수정 2020.02.17 11:30


[엑스포츠뉴스 임부근 인턴기자] 조제 무리뉴 토트넘 홋스퍼 감독이 손흥민의 훌륭한 프로 정신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토트넘은 16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버밍엄에 위치한 빌라 파크에서 열린 2019/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6라운드 아스톤 빌라 원정 경기에서 후반 종료 직전 터진 손흥민의 결승골로 3-2 승리를 거뒀다. 11승 7무 8패(승점 40)이 된 토트넘은 리그 5위로 올라서며 4위 첼시(승점 41)를 바짝 추격했다.

토트넘의 승리엔 손흥민의 맹활약이 있었다. 토트넘은 1-1로 비기고 있던 전반 추가시간, 스티븐 베르바인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손흥민이 마무리했다. 첫 슈팅은 레이나에게 막혔지만 침착하게 세컨볼을 밀어 넣었다.

토트넘은 후반 8분 에즈리 엥헬스에게 동점을 내주는 등 아스톤 빌라에게 주도권을 내줘 승리를 놓치는듯했지만 손흥민이 경기 종료 직전 극적인 역전골을 넣으며 귀중한 승점 3을 챙겼다. 손흥민은 커리어 첫 5경기 연속골과 EPL 통산 51득점을 기록하며 최고의 하루를 보냈다.

경기 뒤 무리뉴 감독은 "실수가 있었지만 내가 여기 온 이후 한 경기에서 가장 많은 찬스를 만들었다. 그냥 찾아오는 찬스뿐만 아니라 우리가 직접 만든 기회도 많았다. 승리에 아주 만족한다"라고 말했다.

손흥민은 최근 5경기에서 6골을 몰아치는 등 최고의 활약을 펼치고 있지만, 경기력은 예전같지 못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그럼에도 무리뉴 감독은 큰 우려를 드러내지 않았다.

그는 "손흥민과 루카스 모우라의 문제는 매 경기 90분을 뛰어야 한다는 것이다. 이들의 에너지가 떨어지면 우리는 곤란해진다"라며 "하지만 팀에 대한 이들의 자세는 정말 놀랍다. 아주 만족한다. 해리 케인이 없어서 어렵지만, 우리는 방법을 찾고 있다"라고 답했다.

sports@xportsnews.com/ 사진=연합뉴스/ AP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