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10 15:4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벤틀리 해밍턴, 털모자 쓰고 귀여움 폭발 "날씨가 추워요" [★해시태그]

기사입력 2019.11.20 17:07 / 기사수정 2019.11.20 17:09


[엑스포츠뉴스 김민성 인턴기자] 샘 해밍턴의 아들 벤틀리 해밍턴이 귀여운 외모를 뽐냈다.

벤틀리 해밍턴은 20일 공식 인스타그램에 “날씨가 무지 추워요~~모자를 쓰면 훨씬 따뜻해요~모자를 씁시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털모자를 쓰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벤틀리 해밍턴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갈수록 샘 해밍턴과 똑 닮은 외모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샘 해밍턴은 아들 윌리엄 해밍턴, 벤틀리 해밍턴과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벤틀리 해밍턴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