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0-21 07:4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육성선수 테스트' LG, 조용근·김태우·김도환 최종 합격 발표

기사입력 2019.09.23 15:00


[엑스포츠뉴스 채정연 기자] 서울 LG트윈스는 9월 23일 신고선수 입단 테스트 최종 합격자를 선발했다. 

LG는 9일 이천 LG챔피언스파크에서 1차 테스트를 했고 19일 2차 테스트를 실시하여 중앙대 투수 조용근(23세, 우투/우타, 키 187cm 몸무게 100kg), 중앙대 내야수 김태우(21세, 우투/우타, 키 178cm 몸무게 81kg), 독립구단 고양 위너스 외야수 김도환(20세, 좌투/좌타, 키 180cm 몸무게 80kg) 3명을 최종 합격자로 선발했다.

조용근은 "좋은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다. 마지막 기회인 만큼 간절한 마음으로 준비한 것이 좋은 결과가 있었던 것 같다. 간절한 마음을 잊지 않고 꼭 정식 선수로 등록할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차명석 단장은 "테스트에 참가하여 열심히 노력한 선수들 모두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합격한 선수들에게 정말 축하 드린다. 합격자 모두가 열심히 노력해서 정식 선수로 등록되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LG는 입단 테스트 합격자 3명과 육성 선수 계약을 체결한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LG 트윈스 제공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