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7-16 00:5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교촌치킨家 며느리' 정지원, "프로포즈 다시 받은 기분" [★해시태그]

기사입력 2019.06.24 17:27 / 기사수정 2019.06.24 17:28




[엑스포츠뉴스 정아현 인턴기자] 정지원 아나운서가 달달한 신혼 일상을 공개했다.

24일 정지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프로포즈를 다시 받은 기분이었다. 여자친구 남자친구이다가 예비 신랑 예비 신부이다가, 어느새 새 신랑 새 신부가 되어 일상을 함께 나누는 지금이 좋고 감사해요"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 정지원은 남편과 함께 행복한 미소를 짓고 있다. 이어 선물받은 생일케이크에는 '평생 내 영화의 주인공이 되어줘'라는 문구가 담겨 있어 설렘을 자아낸다.

정지원은 지난 4월 독립영화 감독과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남편이 교촌 신임 회장의 아들인 것으로 밝혀져 화제를 모았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정지원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