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0-19 12:3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포인트:컷] '내사랑 치유기' 연정훈♥소유진, 폭우 스킨십 콤보 '달달'

기사입력 2018.10.13 17:00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MBC 주말드라마 ‘내 사랑 치유기’ 소유진, 연정훈의 ‘폭우(暴雨) 스킨십 콤보’ 현장이 공개됐다.

소유진, 연정훈은 MBC 주말드라마 ‘내 사랑 치유기’에서 각각 가족들의 생계를 위해 쉴 틈 없는 하루를 보내는 임치우 역을, 가슴 속 아픔을 간직한 채 호탕하고 유쾌하게 살아가려고 노력하는 딸 바보 싱글남 최진유 역을 맡았다. 
 
이와 관련 소유진, 연정훈의 ‘폭우 스킨십 콤보’가 포착됐다. 극중 대학생 시절 우연한 인연으로 얽힌 임치우와 최진유가 쏟아지는 빗속에서 엉겁결에 땅바닥 포옹을 하는가 하면, 펼쳐진 작은 우산 아래 마주 선 채 서로를 쳐다본다.

두 사람의 ‘땅바닥 포옹’은 어디선가 불쑥불쑥 나타나는 신출귀몰 임치우의 존재가 궁금해진 최진유가 빗속에서 편의점 알바복을 입은 채 쓰레기를 치우고 있는 임치우에게 말을 붙이려고 다가서는 장면에서 비롯된다. 생각보다 가까이 마주친 두 사람이 놀라 땅바닥에 넘어지고, 넘어지지 않으려 발버둥 치다 더욱더 얼굴이 바짝 붙게 됐다.

‘빗속 우산 스킨십’에서는 최진유가 줄기차게 퍼붓는 비 사이를 우산 없이 가방을 머리에 이고 뛰는 임치우를 본 후 자신이 쓰고 있던 우산을 임치우에게 쥐여주는 상황이다. 놀란 눈빛의 임치우와 잔잔한 미소를 짓는 최진유의 모습이 두 사람의 관계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두 사람의 ‘폭우(暴雨) 스킨십 콤보’는 지난달 2일 고양시 일대에서 진행됐다. 소유진과 연정훈이 15년 전의 임치우와 최진유로 변신한 채 현장에 등장하자, 스태프로부터 “지금 대학생이라고 해도 믿겠다. 진정한 동안 본좌들”이라는 칭찬이 이어졌다. 두 사람은 리허설 동안 실제 대학생으로 돌아간 듯 천진난만한 표정으로 애드리브를 건네고 장난을 치며 현장의 분위기를 달궜다. 이어 본격적으로 촬영에 들어가자 두 사람은 완벽하게 캐릭터에 몰입, 예측할 수 없는 우연한 만남에 미묘한 감정연기를 덧입혔다.

제작진은 “소유진, 연정훈은 환상적인 호흡과 연기력으로 장면마다 특급 케미를 발산하고 있다”며 “과거 풋풋하고 두근거리는 우연한 만남이 현재의 두 사람에게 어떻게 연결될지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MB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