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0-16 09:4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전일야화] "엄마 아프지 마"...'나 혼자 산다' 기안84, 수면내시경 중 드러난 '효심'

기사입력 2018.10.13 01:12 / 기사수정 2018.10.13 01:32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웹툰작가 기안84가 어머니를 향한 효심을 드러냈다.

12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기안84의 건강검진 에피소드가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이날 기안84는 수면으로 진행될 대장 내시경 검사를 앞두고 동의서를 작성할 때부터 바짝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기안84는 수면유도제가 투여되자 눈을 감는가 싶더니 웹툰 얘기를 말하기 시작했다. 의료진이 본격적으로 검사를 하려고 하자 "왜 그래"라고 앙탈을 부리기에 이르렀다. 기안84는 수면유도제를 더 맞고서야 완전히 잠들었다.

검사를 마친 기안84는 회복실로 옮겨졌다. 멤버들은 그동안 수면 내시경만 하면 알 수 없는 의식의 흐름으로 웃음이 빵빵 터졌던 터라 기대감에 부풀었다.

기안84는 옆 침대에 있던 김충재에게 "사는 게 힘들다"고 신세한탄을 하다가 갑자기 "엄마 보고 싶다"는 말을 해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멤버들은 웃을 준비를 하다가 다들 당황했다.

김충재는 기안84에게 어머니와 영상통화를 할 건지 물었다. 기안84는 현재 자신이 검사 중인 상황을 보이면 어머니가 걱정하실까 염려하며 그냥 일반통화로 해 달라고 했다.

기안84는 어머니에게 "조금만 기다려요. 내가 더 성공해서 효도할게요. 엄마 아프지 마. 오래오래 살아야 돼요"라고 말하며 눈물을 흘렸다. 이어 "잠깐만 눈물이 나. 나 끊을게요"라고 덧붙이며 어머니와의 통화를 종료했다.

기안84는 스튜디오에서 영상을 보며 쑥스러워했다. 멤버들은 "효자84다"라고 입을 모았다. 박나래는 기안84의 마음이 이해되는 듯 눈물을 글썽였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