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0-19 12:3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두데' 프로미스나인 채영 "'런닝맨'나가면 이광수 이름표 뗄수있다"

기사입력 2018.10.12 15:45 / 기사수정 2018.10.12 15:46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채영이 강한 체력을 자랑했다.

12일 방송된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에는 그룹 프로미스나인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채영은 '지석진과 팔씨름하면 이길 수 있냐'는 질문에 당당하게 "그렇다"고 대답했다. 채영은 "제가 힘이 세기도 한데 멤버들이 약하다. 팔씨름, 다리씨름 모두 팀 내 1등이다"고 밝혔다.

이에 지석진은 "'런닝맨'나가면 이름표를 뗄 수 있을 것같은 사람이 있냐"고 물었다. 고민하던 채영은 "솔직히 광수 선배님은 뗄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지석진 역시 "아마 광수 앞에서 웃으며 '헤~'할거다"고 동의했다.

한편, 프로미스나인은 지난 10일 신곡 '러브밤'을 발매하고 활발한 활동에 들어갔다.

dh.lee@xportsnews.com / 사진 = 김한준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