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0-17 11:0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공식입장] 공유, '건축학개론' 감독 만난다…'서복' 출연 확정

기사입력 2018.10.11 08:11 / 기사수정 2018.10.11 09:28



[엑스포츠뉴스 박소현 기자] 배우 공유가 차기작으로 영화 '건축학개론' 이용주 감독 신작을 택했다. 

'서복'(가제)측은 11일 공유가 전직 정보국 요원 기헌 역으로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서복'은 전직 정보국 요원 기헌(공유)이 영생의 비밀을 지닌 인류 최초 복제인간 서복과 그를 차지하려는 여러 세력의 추적 속에서 위험한 도행을 시작하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 작품이다. 

'용의자', '부산행', '밀정' 등 다양한 장르에서 스타일리시한 매력을 선보였던 공유가 tvN '도깨비' 이후 2년 만에 차기작을 확정해 관심을 끈다. 공유는 '서복'에서 정보국 요원 기헌을 맡아 새로운 매력을 발산할 전망이다. 

한편 '서복'은 추가 캐스팅을 마무리하고 2019년 상반기 크랭크인 한다. 

sohyunpark@xportsnews.com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