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9-22 00:5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레드벨벳 슬기, 9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1위…2위 아이린

기사입력 2018.09.16 09:07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2018년 9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레드벨벳 슬기 2위 레드벨벳 아이린 3위 트와이스 모모 순으로 분석됐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분석을 위해 2018년 8월 14일부터 2018년 9월 15일까지 걸그룹 개인 380명의 브랜드 빅데이터 116,187,950개를 추출하여 걸그룹 개인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 행동분석을 가지고 만든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로 브랜드평판지수를 분석하였다. 지난 8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 빅데이터 133,495,588개와 비교하면 12.96% 줄어들었다.

브랜드 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서 만들어진 지표이다.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분석을 통해 걸그룹 개인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들의 관심과 소통량을 측정할 수 있다.

2018년 9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30위 순위는 레드벨벳 슬기, 레드벨벳 아이린, 트와이스 모모, 레드벨벳 조이, 레드벨벳 예리, (여자)아이들 우기, 마마무 화사, 트와이스 사나, 레드벨벳 웬디, AOA 설현, 블랙핑크 제니,블랙핑크 리사, 소녀시대 서현, 트와이스 나연, 소녀시대 태연, 베리굿 조현, 블랙핑크 지수, 트와이스 미나, 오마이걸 유아, 여자친구 은하, 오마이걸 비니, 소녀시대 수영, 오마이걸 승희, 소녀시대 윤아, 다이아 제니, 트와이스 지효, (여자)아이들 소연, 트와이스 정연, 소녀시대 써니, 소녀시대 유리 순으로 분석됐다.

1위, 레드벨벳 슬기 브랜드는 참여지수 1,177,617 미디어지수 874,145 소통지수 916,010 커뮤니티지수 1,071,317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4,039,089로 분석되었다. 지난 8월 브랜드평판지수 4,922,421와 비교하면 17.95% 하락했다.

2위, 레드벨벳 아이린 브랜드는 참여지수 1,295,431 미디어지수 813,456 소통지수 920,215 커뮤니티지수 682,800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3,711,901로 분석되었다. 지난 8월 브랜드평판지수 4,427,941와 비교하면 16.17% 하락했다.

3위, 트와이스 모모 브랜드는 참여지수 112,705 미디어지수 2,200,951 소통지수 609,056 커뮤니티지수 524,270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3,446,983로 분석되었다. 지난 8월 브랜드평판지수 3,494,758와 비교하면 1.37%하락했다.

4위, 레드벨벳 조이 브랜드는 참여지수 705,840 미디어지수 1,102,981 소통지수 677,304 커뮤니티지수 549,362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3,035,488로 분석되었다. 지난 8월 브랜드평판지수 3,008,817와 비교하면 0.89% 상승했다.

5위, 레드벨벳 예리 브랜드는 참여지수 721,479 미디어지수 571,256 소통지수 616,819 커뮤니티지수 636,63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2 2,546,187로 분석되었다. 지난 8월 브랜드평판지수 3,320,663와 비교하면 23.32% 상승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18년 9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레드벨벳 슬기 브랜드는 링크분석에서 '귀엽다, 심쿵하다, 부럽다'가 높게 나왔고, 키워드 분석에서는 '레벨업, 비밀언니, 파워업' 이 높게 분석되었다. 긍부정비율분석에서는 긍정비율 79.15%로 분석됐다"고 전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국내 브랜드의 빅데이터 평판분석을 통해 브랜드 평판지수를 측정하여 발표하고 있다.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분석은 2018년 8월 14일부터 2018년 9월 15일까지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서 이루어졌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