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8-22 11:0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두니아' 정혜성, 멤버들 몰래 K와 무전…워프홀 미리 알았다

기사입력 2018.08.12 18:54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배우 정혜성이 다른 멤버들 몰래 K와 거래했다.

12일 방송된 MBC '두니아-처음 만난 세계'에서는 정혜성이 K에게 정보를 얻은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워프홀이 나타난 후 미주, 딘딘, 권현빈이 사라졌고, 유노윤호, 정혜성, 루다, 한슬, 돈 스파이크, 샘 오취리, 박준형, 오스틴 강이 남았다.

돈 스파이크는 정혜성이 어떻게 워프홀이 생길지 미리 알았는지 의심했다. 

결국 정혜성이 K와 무전기로 대화를 나눴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정혜성은 "K 목소리가 녹음된 오디오를 들었다. 이근 대위를 만났다"라며 밝혔고, K는 "무슨 얘기를 들었냐"라며 물었다.

정혜성은 "내가 왜 얘기해야 하냐. K 말을 들어서 좋았던 적이 없다"라며 발끈했고, K는 "곧 워프홀이 열린다. 아마 해가 거의 저물 때쯤 서쪽 숲을 나가면 보이는 커다란 바위 절벽에서다"라며 귀띔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