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8-22 15:1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박주미, 임수향의 생명의 은인 '따뜻한 위로'

기사입력 2018.08.12 10:59 / 기사수정 2018.08.12 11:10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JTBC 금토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의 박주미가 과거 임수향의 생명의 은인으로 드러나 눈길을 끌었다.

지난 11일 방송된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6회에서는 박주미가 과거 임수향의 마음의 상처를 위로했던 사연이 밝혀져 시선을 모았다.

심각한 외모 콤플렉스로 임수향이 다리 밑으로 뛰어들기 직전, 박주미가 다가가 따뜻한 말 한마디로 임수향의 마음을 돌린 것.

이날 방송에서 나혜성(박주미 분)은 중학생 때 자신과 만났다는 강미래(임수향)의 얼굴을 유심히 보며 과거를 기억하려 했다. 그러나 미래는 자신을 알아보지 못할 거라며 힘들었던 시절을 어렵게 꺼냈다.

외모 콤플렉스가 심해 삶을 포기하기 직전, 혜성이 다가와 "누가 뭐래도 너는 너한테 세상에서 제일 소중한 사람이야"라고 위로하며 따뜻하게 안아줬다.

이를 들은 혜성이 미래를 기억한 데 이어, 타고난 미모로 자신만만했던 자신의 불행한 과거를 털어놓았다. 조향 연구원이었던 시절, 도상원(박성근)과 결혼해 행복할 줄만 알았지만 구속당하며 꿈꾸었던 일을 포기할 수밖에 없었던 이야기도 전했다.

이에 혜성은 미래에게 연애도 많이 하고 결혼을 잘 해야한다며 웃으며 충고했다.

박주미가 출연하는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은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JT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