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8-22 15:1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포인트:톡] '히든싱어5' 한해 "S.E.S.에서 바다 누나 제일 좋아했다"

기사입력 2018.08.12 08:41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히든싱어5'를 찾은 '가요계의 원조 요정' S.E.S. 바다 편에 깜짝 피처링 무대가 공개된다.

12일 방송될 JTBC 예능 '히든싱어 시즌5'에는 가요계 1세대 아이돌 원조 요정이자 뮤지컬 배우로 종횡무진 활약 중인 바다 편이 공개된다. 바다는 오래 전부터 히든싱어 출연을 고대하고 있었다고 밝히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바다는 1997년에 가요계 원조 걸그룹인 S.E.S.의 메인보컬로 데뷔했다. 귀여운 외모, 화려한 댄스실력, 그리고 무엇보다 뛰어난 가창력까지 두루 겸비해 데뷔와 동시에 엄청난 팬덤을 형성했다.

또 발표하는 곡마다 큰 사랑을 받으며 걸그룹 역사상 가장 많은 음반 판매량을 기록하며 시대를 대표하는 아이콘으로 자리 잡은 바 있다. 2003년에는 솔로로 전향하며 독보적인 가창력을 기반으로 자신만의 스타일을 구축하며 꾸준히 활동했고, 여자 아이돌 최초로 뮤지컬에 도전해 다수 작품의 주연 자리를 꿰차며 뮤지컬계의 디바로 자리매김했다.

제작진은 이날 바다를 위해 특별한 지원 사격을 준비한 비밀 병기가 등장할 예정이라 밝혔다. 히든 스테이지에서 깜짝 피처링을 할 주인공은 훈남 래퍼 한해로 밝혀져 기대가 증폭됐다.

한해는 "누나는 H.O.T. 팬, 저는 S.E.S. 팬이었다"라며 S.E.S.의 오랜 팬임을 자진 신고했다.

"S.E.S. 중에서도 바다를 제일 좋아했다"는 한해는 바다의 데뷔 당시 방울 머리를 언급하며 "그게 그렇게 예뻐 보일 수가 없었다. 엄청 좋아했다"라고 밝혔다. 또 워낙 매력적인 목소리라 쉽게 맞출 수 있을 거 같다며 누구보다 자신 있는 모습을 보였다.

이 가운데 함께 시대를 주름 잡았던 1세대 아이돌이자 회사 선배인 H.O.T.의 이재원이 패널로 출격해 S.E.S.와의 첫 만남 에피소드를 밝혔다는 후문이다.

이 외에도 DJ DOC 정재용, 팬텀싱어로 바다와 인연이 있는 에델라인클랑, 청량돌 세븐틴 등이 판정단으로 출격해 과연 바다를 찾을 수 있을지 기대를 모은다.

'히든싱어5'는 일요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JTB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