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8-21 00:1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아는형님' 정상훈 "'양꼬치엔 칭따오', 저작권 등록돼 있다"

기사입력 2018.08.11 21:44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배우 정상훈이 유행어 '양꼬치엔 칭따오'에 대해 이야기했다.

11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정상훈과 손담비가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이날 정상훈은 "'양꼬치엔 칭따오'가 저작권 등록이 돼 있다. 나만 쓸 수 있는 상표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걸 지어주신 분은 'SNL' 작가분이신데, 그 분이 이렇게 드시는 것을 굉장히 좋아하신다고 하더라. 그런데 나는 연태 고량주밖에 안 먹는다. 그래서 고량주를 어필했는데 만약 고량주를 밀었다면 나는 여기에 없었을 수도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상훈은 JTBC 드라마 '품위있는 그녀' 출연이 김희선의 추천 덕분이었다며 "좋은 연기가 나올 수 있었던 것은 모두 김희선 덕"이라고 감사함을 전했다. 또 '품위있는 그녀' 이후 개런티가 많이 올랐다고 밝혔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JTB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