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4-18 10: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오윤석 멀티 히트' 롯데 홈 5-0 승…나승엽 첫 안타

기사입력 2021.02.27 17:03 / 기사수정 2021.02.27 17:06


[엑스포츠뉴스 김현세 기자] 롯데 자이언츠가 스프링캠프 첫 자체 청백전을 치렀다.

롯데는 27일 오후 12시 30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구단 자체 청백전을 진행했다. 경기는 6회 약식 경기로 치렀다. 원정 팀 선발 투수는 이승헌이었고, 홈 팀은 박세웅이 선발 등판했다. 경기는 홈 팀의 5-0 승리로 마무리됐다.

홈 팀은 5번 타자 3루수 오윤석이 3타수 2안타 2타점 1득점을 쳐 앞장섰다. 김재유(3타수 1안타 1타점), 추재현(3타수 1안타 1타점), 이병규(2타수 1안타 1타점)가 지원 사격했다. 

홈 팀은 또 선발 투수 박세웅(1이닝 1피안타 1볼넷 무실점)에 이어 모든 투수가 6이닝 동안 무실점 릴레이를 이어갔다. 서준원-김건국-오현택-최준용-김원중 모두 각 1이닝 무실점을 기록했다.

원정 팀에서는 안치홍(2타수 2안타)이 유일하게 멀티 히트를 기록했다. 신인 나승엽은 7번 타자 중견수 선발 출장해 6회 초 선두 타자 타석에서 중견수 방면 안타를 쳐 최종 2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원정 팀은 4회 말까지 무실점 릴레이를 이어갔다. 이승헌-김대우-이인복-김유영이 각 1이닝 무실점을 기록했는데, 박진형(1이닝 3피안타 2실점)과 구승민(1이닝 4피안타 3실점)이 실점했다.

경기가 끝나고 허문회 감독은 "추운 날씨임에도 선수들이 좋은 경기를 했다"며 "잘 준비했다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 투수들은 컨트롤이 좋았고 볼넷도 거의 내주지 않았다. 타자들도 타석에서 승부하는 모습을 보니 지난해 이맘때 보다 많이 성장했다. 전체적으로 만족스러웠다"고 첫 실전 점검 소감을 전했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