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4-12 14:4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서수연, ♥이필모 자녀 계획 3명이란 말에 "둘째 딸이면 2명" (아맛)

기사입력 2021.03.02 22:25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아내의 맛' 이필모가 자녀 계획이 3명이라고 밝혔다.

2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서수연이 이필모를 위해 보양식을 준비했다.

이날 이필모, 서수연 부부는 장영란 남편 한창의 한의원에 찾아갔다. 한창은 이필모의 목과 어깨 관절에 이상이 있다고 했고, 서수연은 "엄살인 줄 알았는데 놀랐다"라고 밝혔다.

한창은 이필모에게 당분간 금주를 해야 한다고 말하며 "술이 성 기능에도 장애를 줄 수 있다"라고 밝혔다. 이필모가 "전 3명 정도 생각하고 있다"라고 하자 한창은 "사모님 동의는 얻은 멘트죠?"라고 물었다. 이에 서수연은 "둘째가 딸이면 둘로"라고 했다.

한창은 "영란 씨가 많이 챙겨줬던 음식이 굴, 전복이다. 지우가 바로 생겼다. 아침엔 굴밥, 점심엔 생굴, 저녁엔 굴무침을 해줬다"라고 밝혔다. 장영란은 "무조건 굴, 장어로 삼시 세끼 차려줬다. 아기 가지려고 노력했다"라고 밝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조선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