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1-25 06: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이슬예나PD "펭수로 100억 매출, 인센티브無"…이영자 "SBS 와라"('언니한텐')

기사입력 2020.10.30 00:47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EBS PD로 재직중인 이슬예나PD가 100억 매출을 남긴 전설의 캐릭터 펭수를 만들었음에도 인센티브를 받지 못했다고 밝혔다.

이슬예나PD는 지난 29일 방송된 SBS Plus '언니한텐 말해도돼'에 스페셜 MC로 출격해 펭수 이야기를 전했다.

펭수 캐릭터를 만든 이슬예나PD는 "EBS가 가지고 있는 기존의 컬러랑은 다른 콘텐츠였기 때문에 저도 처음에는 걱정을 많이 했으나, 신선하다는 주위 반응에 용기를 얻어 쭉 진행하게 됐다. 사실은 6개월동안 무명 펭귄이기도 했다"고 말했다.


펭수의 설정 나이는 10세. EBS 사장의 이름도 막 부르는 펭수에 경악한 MC들이 어떤 설정이냐고 묻자 이슬예나PD는 "펭수는 남극에서 온 10세 펭귄이다. 이 펭귄이 한국 사회에 대해서 뭘 알겠나. 그러니까 나이 많은 사람이든, 나이가 적은 사람이든 똑같이 대해라고 설정을 입혔다"며 "그런데 사장님의 이름까지 부를 줄은 몰랐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100억대 매출로 놀라움을 자아냈던 펭수 캐릭터. 이슬예나PD는 인센티브를 받았냐는 질문에 "아직 못 받았다"고 답했고, 이에 이영자는 "SBS로 오라"고 제안했다. 이슬예나 PD는 "괜찮으실까요?"라고 답했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SBS Plus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