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0-23 20:4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런닝맨' 유재석 "지석진, 단 한번도 존경한 적 없다" 웃음

기사입력 2020.09.20 17:33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런닝맨' 유재석이 지석진을 존경한 적 없다고 밝혔다.

20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는 지석진이 막강 밸런스 문제를 받았다.

이날 첫 미션은 밸런스 게임이었다. 지석진의 밸런스 문제는 '유재석이 존경하는 선배 되기', '김종국이 두려워하는 친형 되기'였다. 이광수는 "어쨌든 현재는 둘 다 아니란 거잖아"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지석진은 "재석이가 솔직히 나 존경해"라고 밝혔다. 하지만 유재석은 "좋아는 하는데 존경은 하지 않는다. 난 석진이 형을 단 한 번도 존경한 적 없다"라고 밝혔다.

유재석은 "결정적으로 그렇게 생각한 이유가 있다. 예전에 나와 힘든 시기에 중고차 시장을 세 군데 돌아다녔다. 근데 집에 가다 새 차를 계약을 하더라. 내가 3일을 나갔는데"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