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9-25 21:0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프로미스나인 "1년 3개월 만 컴백…많이 성장했다고 느껴" (블루룸 라이브) [종합]

기사입력 2020.09.16 17:54 / 기사수정 2020.09.16 17:57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그룹 프로미스나인이 컴백을 맞아 라이브로 입담을 뽐냈다.

16일 프로미스나인은 컴백에 앞서 트위터 블루룸을 통해 Q&A 라이브를 진행했다.

이날 프로미스나인은 팬들의 질문에 답하고, 안무와 타이틀곡 멜로디를 스포하며 팬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1년 3개월 만에 컴백하게 된 프로미스나인은 이번 컴백으로 마인드가 성장했다고 이구동성으로 답했다. 특히 이채영은 "쉴 때는 쉬고 일할 때는 일하는 모습을 보면 정말 많이 성장했다고 느낀다"고 덧붙였다.


노지선은 "컴백을 준비하면서 가장 힘들었던 점과 뿌듯했던 점"을 묻는 질문에 "정신적으로 힘들다기보다는 안무를 익힐 때 저희의 근육이 힘들지 않았나"라고 말했다.

이어 백지헌은 "저희가 안무 첫날 끝나고 나니까 똑같은 곳에 멍이 들어있더라. 그래도 '우리가 열심히 했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며 뿌듯해했다.

멤버들은 이번 활동에서 가장 많이 변화한 멤버로 이나경을 꼽으며 "이미지 변신을 많이 한 것 같다. 너무 잘 어울린다"며 칭찬했다. 또 이채영은 노지선을 이야기하며 "이번에야말로 언니의 매력을 다 볼 수 있을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이어 프로미스나인은 "팬들을 만나면 이 말은 꼭 해주고 싶다"는 질문에 한명씩 돌아가며 문장을 완성했다. 프로미스나인은 "우리 플로버들, 우리 프로미스나인이 컴백을 했는데 많이 기대되시죠? 저희가 열심히 준비했으니까 노래 많이 들어주시고, 많은 관심도 부탁드립니다. 사랑합니다"라고 팬사랑을 드러냈다.

또 장규리는 "이제야 컴백을 한다는 실감이 난다. 곧 공개될 음원과 뮤직비디오 놓치지 마시고 많은 관심 가져달라"고 말했다.

노지선은 "공백기가 길었던 만큼 더 멋진 모습 담으려고 노력했다. 기다려줘서 고맙고 또 만나요"라고 마무리 인사를 전했다.

한편, 프로미스나인의 세 번째 미니앨범 ‘My Little Society’는 오는 16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jupiter@xportsnews.com / 사진=트위터 블루룸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