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9-29 11:5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러셀 크로우 '언힌지드', 만나지 말았어야 할 두 사람…캐릭터 포스터 공개

기사입력 2020.09.16 10:45 / 기사수정 2020.09.16 10:50


[엑스포츠뉴스 김영아 인턴기자] 영화 '언힌지드'(감독 데릭 보트)가 경적으로 분노가 폭발한 낯선 남자, 그리고 그에게 잘못 걸린 또 다른 운전자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북미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 힘든 시기를 지나오고 있는 극장가에 활력을 불어넣어줄 작품으로 그 힘을 보여준 '언힌지드'가 영화적 재미를 엿볼 수 있는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해 관객들의 시선을 모으고 있다. '언힌지드'는 크게 울린 경적 때문에 분노가 폭발한 남자, 그에게 잘못 걸린 운전자가 최악의 보복운전을 당하는 도로 위 현실 테러를 담은 내용이다. 

“Bad day for Him & Her”이란 이름으로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는 극 중 낯선 남자(러셀 크로우 분)와 레이첼(카렌 피스토리우스)의 긴장감 넘치는 순간을 고스란히 담아낸 포스터이다. “힘든 하루가 뭔지 알려 줄게”란 카피는 정말 그와는 마주치고 싶지 않을 정도로 공포감을 자아내며 극 중 캐릭터가 행할 ‘보복운전’이 살벌한 것임을 예감케 한다.

한편, 꽉 막힌 도로 위에서 앞차를 향해 세게 경적을 울렸던 운전자 레이첼 캐릭터 포스터는 두렵고 불안한 감정이 그대로 묻어나 또다른 긴장감을 자아낸다. 단순한 신경전이 이토록 큰 위협을 불러오리라고는 예상하지 못한 레이첼.

핸드폰을 든 채 허공을 바라보는 불안정한 시선과 이마 위 맺힌 땀은 그가 얼마나 위험한 상황에 처해있는지 보여준다. 치열한 경쟁을 뚫고 레이첼 역을 꿰찬 카렌 피스토리우스를 향해 감독과 러셀 크로우가 극찬한 이유를 관객 역시 이 한 장의 포스터를 통해서도 느낄 수 있다.

'언힌지드'는 10월 개봉 예정이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누리픽쳐스, ㈜영화특별시SM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