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0-02 00:4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김일중 "♥아내 윤재희 앵커와 연애 시절 열정 많았다" (가치들어요)

기사입력 2020.09.15 23:59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가치 들어요' 김일중이 아내 윤재희 앵커와의 연애 시절을 회상했다.

15일 방송된 MBN '모두의 강연 가치 들어요'에는 소통 전문가 김창옥 강사, 통계물리학자 김범준 교수와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창옥 강사는 '아무것도 하기 싫은 당신에게'라는 주제로 소통했다.

김일중은 "팬이다. 실제로 뵙는 건 처음인데 워낙 TV에서 강연하는 걸 많이 봤다. 소통왕, 공감왕, 연기력까지 갖췄다. 그냥 빠져들어 보게 된다. 속이 뭔가 뚫린다"라며 반가워했다.

김창옥 강사는 "어떤 수업을 받았는데 기억에 오래 남는다. 인생은 3단계가 계속 반복된다. 1단계는 열정기다. 모든 일은 열정이 있어야 시작된다. 연애도 마찬가지다. 남자들이 이성과 연애할 때 열정의 호르몬이 나온다. 그때는 졸립지도 않고 배고프지도 않고 오래 운전을 해줘도 피곤하지 않다"라고 말했다.
 
김일중은 아내 윤재희 앵커를 언급했다. "내가 실은 여기서 이런 말씀드리는데 처음에 춘천의 방송국에 입사했다. 아내는 서울에서 다녔다. 퇴근하면 밤마다 경춘 국도를 타고 데이트하고 돌아왔다. 내가 다닌 길이 고스란히 있다. 김일중로가 있다. 그 정도로 열정이 있었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김일중은 "그렇게 2년 연애를 했다"라고 말했다. 김원희는 "김일중 씨 다시 봤다"라며 놀라워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MBN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