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9-29 23:3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연애는 귀찮지만’ 지현우, 장례식장에서 오열…과거 아픔 드러난다

기사입력 2020.09.15 15:26 / 기사수정 2020.09.15 15:37


[엑스포츠뉴스 김영아 인턴기자] ‘연애는 귀찮지만 외로운 건 싫어!’ 지현우의 아픈 과거가 드러난다.

MBC에브리원 오리지널 드라마 ‘연애는 귀찮지만 외로운 건 싫어!’(이하 ‘연애는 귀찮지만’) 제작진이 15일 본방송을 앞두고 지현우의 연기가 폭발하는 장면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사진 속 지현우는 홀로 장례식장에 앉아 있다. 그의 옷차림을 통해 그가 상주임을 알 수 있다. 얼마나 운 것인지 그의 얼굴은 이미 빨갛게 달아올랐다. 그럼에도 그의 눈에서는 멈추지 않고 눈물이 흐르고 있다. 차강우의 눈빛에는 슬픔, 후회 등의 감정이 복잡하게 담겨 있다. 

그런가 하면 다음 사진에서는 180도 달라진 차강우의 모습이 포착돼 궁금증을 자아낸다. 차강우가 자리에서 일어나 누군가를 향해 분노를 쏟아내고 있는 것. 슬픔부터 분노까지 깊이 있게 담아낸 지현우의 연기력과 표현력이 감탄을 자아낸다.

이와 관련 ‘연애는 귀찮지만’ 제작진은 “15일 방송되는 6회에서는 그동안 드러나지 않았던 차강우의 아픔이 공개된다. 누구보다 큰 아픔을 이겨낸 차강우이기에 그렇게 사람들을 위로할 수 있었던 것이다. 이 과정에서 지현우의 연기력이 폭발할 것이다. 시청자들의 감정 이입과 몰입을 이끌어내는 배우 지현우의 열연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연애는 귀찮지만 외로운 건 싫어!’는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MBC에브리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